top of page
  • 작성자 사진Younghoon Kim

마태복음 5:3

최종 수정일: 2023년 6월 14일


"심령이 가난한 자는 복이 있나니 천국이 저희것임이요" (마 5:3) 하나님은 심령이 가난한 자에게 천국같은 마음을 주신답니다. "심령이 가난하다"는 말씀에서 시골의 초가집 분위기가 떠오릅니다. 그곳은 욕심과 탐욕의 분주함이 없는 곳이죠.   그저 한 상에 둘러앉아 밥 한그릇에 감사하며 웃음이 가득한 시골풍경이 그려집니다. 오늘 우리의 마음에 이기적인 욕심과 탐욕의 분주함을 내려놓아 보세요. 하나님은 그 심령에 천국을 주실것입니다.  

조회수 2회댓글 0개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

14일간의 사도행전묵상

1일: 그들이 다 성령의 충만함을 받고 성령이 말하게 하심을 따라 다른 언어들로 말하기를 시작하니라(2:4) 예수님이 승천하신후, 약 120명의 사람들은 마음을 같이하여 한 곳에 모여있었습니다. 오순절 날이 되었을때에, 한 사람 한 사람 각 사람위에 성령께서 임하셨습니다. 성령충만을 받은 그들에게 나타난 가장 큰 변화는 “담대함"이었습니다. 그들은 이전에

신명기 26:16

"오늘 네 하나님 여호와께서 이 규례와 법도를 행하라고 네게 명령하시나니 그런즉 너는 마음을 다하고 성품을 다하여 지켜 행하라" 야고보 사도의 말씀에, "너희는 도를 행하는 자가 되고, 듣기만하여 자신을 속이는 자가 되지말라"(약 1:22). 말씀을 듣고 행해야 하는데, 그러기 위해서는, "마음을 다하고, 성품을 다해서 지켜 행하라"고 말씀하십니다. 하나님

신명기 24:17

"너는 객이나 고아의 송사를 억울하게 하지 말며, 과부의 옷을 전당잡지 말라" 하나님은 약자 편에 계신 분입니다. 그래서 항상 약자를 보호하십니다. 하나님께선 우리에게도 그 하나님의 마음을 요구하십니다. "너희도 내 마음 같아라!" 약자는 사회적인 약자만을 말하지 않습니다. 심리적인 약자들도 포함됩니다. 사람과 현실에 깊은 상처로 괴로워하는 이들, 외로운

Comments


bottom of page